대중교통에서의 사회적 거리 두기 테이프

지금, 최고의 ‘약’은 거리 두기

사람

“코로나 사태 이전까지는 바닥 표시용 점착 테이프가 이렇게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되리라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당사는 코로나 위기 대응을 위해 현재 이것이 가장 필요한 병원에 100km에 달하는 사회적 거리 두기 테이프를 기부했습니다.”라고 tesa SE CEO인 Norman Goldberg 박사는 말합니다.

Text Gunnar von der Geest

사람은 사회적 동물입니다. 연구에 의하면 친밀함과 신체적 접촉이 사람에게 좋은 영향을 끼친다고 합니다. 최근 국제 연구에 의하면 좋아하는 사람을 20초 동안 포옹하면 혈압과 심장 박동수가 현저히 낮아지고 스트레스 호르몬이 감소한다는 것이 밝혀졌습니다. 하지만 때로는 다른 사람들과 거리를 두는 것이 더 나을 때도 있습니다. 코로나 사태가 지속되는 동안 뼈저리게 느끼셨을 것입니다. 현재까지 바이러스에 유효한 백신이나 의약품이 없기 때문에 최선의 방법은 거리를 두는 것입니다. 유명한 바이러스학자들의 권고에 따르면, 최소한 1.5~2m의 간격을 유지해야 합니다.

tesa_생산
계속 생산 중 - 생산량 기준 tesa의 최대 생산 거점으로 2,000가지 이상의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는 오펜부르크의 tesa 공장의 모습. 현재는 주의를 끌기 위한 목적으로 디자인된 경고용 테이프가 특히 높은 수요를 보이고 있습니다.

원조 프로그램

경고용 점착 테이프 제공은 Beiersdorf Group이 최근 시작한 대규모 원조 프로그램 중 일부이며, tesa도 이에 동참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회사는 전 세계의 중앙 공공기관과 긴급 구조대를 위해 5개 대륙에서 백만 리터의 살균제를 생산하고 있습니다.

슈퍼마켓, 기차역, 공항, 특히 병원 등 많은 공공장소에서 보이는 유색 점착 테이프는 바닥에 적정 거리를 표시하는 역할을 하며 거리 두기 규칙을 준수하기 위한 가이드를 제공합니다. 현재 곳곳에서 보이는 소위 사회적 거리 두기 테이프의 대부분은 Offenburg(독일)와 Concagno(이탈리아)의 tesa 공장에서 생산됩니다. 기존에는 많은 회사들이 이러한 점착 테이프를 주로 창고나 생산 현장에서 위험 영역을 표시하는 데 사용했습니다.

“현재 tesa의 바닥 표시 테이프는 생각보다 훨씬 더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라고 tesa SE에서 병원 기부를 담당하고 있는 Dorte Besinger는 설명합니다. “주목을 끄는 테이프가 필요한 상황이 발생하지 않았더라면 더 좋았겠지만, 그럼에도 여러 진료소로부터 당사의 점착 테이프가 필요한 곳에 제때 도착했고 중요한 일을 하는 데 도움이 되었다는 말을 듣고 기뻤습니다.”

 

최근 tesa 생산부는 병원에 제공하기 위하여 총 길이 100km에 달하는 인기 테이프 3,000개를 '확보'했습니다. 제공을 시작한 지 일주일 만에 독일에 있는 30개소 이상의 병원에 공급을 완료했습니다. 최초 수령지는 Hamburg(UKE), Berlin(Charité), Marburg, Cologne, Munich에 있는 대학 병원 등입니다. 

인스타그램-아스클레피오스
함부르크 반츠베크에 있는 아스클레피오스 병원에서 tesa에 감사의 뜻을 전하는 인스타그램 게시글. 해당 병원에 다량의 사회적 거리 두기 표시용 테이프를 기부했습니다. 테이프는 바닥에서 선명하게 보여 안전거리를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신체 접촉

신체 접촉

신체 접촉은 개인 뿐만 아니라 집단의 역학 관계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줍니다. 과학자들은 신체 접촉이 일상적이고 흔하게 나타나는 친구 그룹이 더 낮은 공격성을 보인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스포츠팀에서도 하이파이브를 하거나 어깨, 등 또는 엉덩이를 가볍게 두드리도록 권장하면 긍정적인 효과를 보입니다. 신체적 접촉이 많은 그룹은 연대 의식이 더 강하며, 대부분 동기부여가 더 잘 되어 있고, 더 나은 도전 정신을 보이며, 더 성공적입니다.